하리 마이어 / Harry Meymer
타마라 주어 / T.Suhr
블레이즈 / Blaze Krstanoski-Blazeski
김복수 / Kim, BokSu
최영실 / Choi Young-Sil
김보용(독일) / Kim, Bo-Yong
한승임 / Han, Seung-Im
최석운 / CHOI, SUCK UN
전종범 / Jeon, Jong-bum
이인진 / Lee, In-Jin
Regina / Regina Park
Mi Kyung Kim / Mi Kyung Kim
/
정광희 / Gwang Hee
김주희 /
2014 한국화,힐링을 만나다 / Jae Hee Kang
김보용 / Bo Yong Kim
김광수 김미량 김영재 최인호 /
류인선 / Ryu In Sun
김미량 이영심 2인전 / 김미량 이영심 2인전
홍재승 / Jae-seung Hong
최승미 / Choi, Seung-mi
/
Soo Jung Cho / Soojung Cho
강호성 윤진숙 최은혜 /
김미량 이재연 홍재승 장미경 / Mi-Ryang Kim Jae-Yeon Lee Ja-Seung Hong Mi-Kyung Jang
이성표 / Lee, Sung-Pyo
박진흥 / Jin Heung Park
유선태 외 15명 / various artist
김소형, 유선태, 안소영, 최승윤, 하행은 / various artist
김나영, 염찬희, 이진숙 / various artist
김영희 / KIM YOUNGHUI
천윤화 / Yuna Chun
김대유 / KIM Daeyou
김대유 외 6인 / various artist
이승인 / Lee Seung In
권혁 외 5인 / various artist
김민아 / KIM MIN AH
이재연 / Lee Zae-Yeon
이은옥 / Lee Eun Oak
이은옥 / Lee Eun Oak
유선태 외 4명 / various artist
김주희 / Kim Juhee
김소형 외 4인 / various artist
이재연 / Lee Zae-yeon
권혁,김소형,김현옥 외 7인 / various artist
윤진숙 / Yoon Jinsuk
권혁, 김소형, 유선태, 윤진섭, 하행은 / various artist
김대유 / KIM Daeyou
박진흥 / Jin H Park
김현옥 / Kim Hyun-ok
권혁 외 7인 / various artist
김나영 염찬희 이진숙 / various artist
박우진 이준규 임지혜 정희경 / various artist
하행은 / Ha Haengeun
최양희 / Choi, Yang-Hee
천윤화 / Yuna Chun
김미량 외 6인 / various artist
윤진섭 / Yun, Jin-Seob
장지원 / jang jiwon
조정은 / Jo jungeun
김미량 외 5인 / various artist
김소형 외 7인 / various artist
김소형 외 7인 / various artist
최석운, 윤상종 / CHOI SUKUN, YOON SANGJONG
김미량 / Kim Miryang
진달래, 김미화 / various artist
김소형 외 8인 / various artist
정영 외 11인 / various artist
김덕희, 김소형, 유선태, 하행은 / Dukhee KIM, Sohyoung KIM, Suntai YOO, Haengeun HA
천윤화 / Yuna Chun
최석운 이명숙 / CHOI SUKUN, LEE MYUNG SOOK
권순익 외 6인 / various artist
김소형 외 6인 / various artist
김미량 , 윤진숙, 최승윤, 하행은, 홍재승, Diren Lee / various artist
김나영, 염찬희, 이진숙 / Kim nayoung, Yeom chanhui, Lee jinsook
김소형 외 7인 / various artist
장미경 / Jang mee kyung
유선태 외 13인 / various artist
김소형, 염찬희, 하행은, 매튜 앤더슨, 프란츠 폴리처 / KIM So-hyung, HA Haeng-eun, YEOM Chan-hui, Matthew ANDERSON, Franz Politzer
김소형 하행은 Matthew Anderson / Kim sohyung, Ha haengeun, Matthew Anderson
매튜 앤더슨 / Matthew R. Anderson
김주희 / KIm JuHee
이재범 / Lee Jae Bum
김소형, 유선태, 이채원, 최승윤, 해리메이어 / various artist
김나영 외 6인 / various artist
김소형, 김재규, 박선애 / SoHyoung KIM, JaeGyu KIM, SunAe PARK
소원섭 / So Wonsub
김덕희 외 6명 / various artist
김덕희, 김소형, 유용상, 이준규, 최승윤 / various artist
김소형 박성민 최승윤 하행은 / various artist
김주희 / KIm JuHee
김덕희 / Kim Dukhee
최승윤 / CHOI, Seung-Yoon
권혁 / Hyuk KWON
심봉민 / shim bong-min
이수영 / Lee SuYoung
김소형 외 7인 / Various Artist
김광수 외 5인 / Various Artist
김정우 / Kim Jeong-Woo
김나영, 염찬희, 이진숙 / Kim NaYong, Yeom Chankhui, Lee Jinsuk
Various Artist / Various Artist
유선태외 13인 / various artist
한상윤 / Han Sang Yoon
한상윤 / Han Sang Yoon
김주희 / KIm juhee
그룹전 / Various artists
김보용, 박성민, 윤진숙, 최승윤, albrecht klink / albrecht klink, kim boyong, yoon jinsook, park sungmin, choi seungyoon
김정우, 박성민, 최승윤 / kim jung woo, park sung min, choi seung yoon
이채원 / Lee Chaewon
최승윤 / Choi Seung-yoon
박병상 / Bak, byeong-sang
박성민 윤진숙 최승윤 / Park Sung-Min | Yoon Jeen-Sook | Choi Seung-yoon
박성민 윤진숙 이준규 / Park Sung-Min | Yoon Jeen-Sook | Lee Jun-Gyu
장영필 / Jang Yeong-pil
이진이, 임국, 황미영 / Lee Jean-Ey, Im Gook, Hwang Mi Yeong
임국 / Gook Im
귄터 그라스 / Guenter Grass
황미영외 / Hwang Mi Young
갤러리 자작나무 / Gallery White Birch
조수정 / Soojung cho
황미영 / Mi-Yeong Hwang
김보용 ,조우치 ,사석원 / boyong kim,zhou Qi
하진,안소현,노바디 / HAJIN,SOHYUN AN,NOBODY
최석운, 윤진숙, 이재연 / 최석운, 윤진숙, 이재연
최석운, 솔 르윗, 알브레힛 클링크 / Sukun Choi, Sol Lewitt, Albrecht Klink
Günter Grass / Günter Grass
이대원,이준규,최석운,솔 르윗,게르하르트 리히터 外 / Lee Dea Won,Lee Jun Gyu,Choi Suk Un,Sol LeWitt,Gerhard Richter,Eduardo Chillida
강청아,손미현,이정은,이혜정,유지연,전초롱 / Kang Cheong A,Sohn Mi Hyun,Lee Jung Eun,Lee Hye Jeong,Yu Ji Yeon,Jeon Cho Rong
최석운, 이준규, 박남철 / Albrecht Klink, JunGyu Lee, Kristina Fiand, Marco Lodola,
제주현대미술관 / Günter Grass
윤진숙 / Yoon, Jinsook
김규태 / Kim, Kyu Tae
강승희, 김보용, 김영재, 외 3인 / Seung-Hee Kang , Boyoung Kim , YoungJea Kim ,외 3인
윤진숙 / Yoon Jinsuk
알브레이트 클링크, 이채원, 이진이, 이준규, 김영재 / Albreht Klink, Lee ChaeWon, Lee JeanEy, Lee JunGyu, Kim YoungJea
정용현 / Chung YongHyun
윤진숙 / Yoon JinSook
이진이 / Lee Jeanye
조수정 / Cho SooJung
이재연 / Lee Jaeyeon
이채원 / Chaewon Lee
강재희 / Kang Jae Hee
김미량, 손영선, 이현혜, 조수정, 최석운 /
김경신 / Kim Kyoung Shin
강승희 이진이 최석운 / Kang Seung Hee Lee Jean Ey Choi Suk Un
유대선 / Yoo DaeSeon
알브레이트 김미량 김보용 레지나 이준규 조수정 / Albrecht Klink MiRyang Kim BoYong Kim Regina JunGyu Lee SooJung Cho
솔르윗, 김구림, 김선두, 박남철, 마사요시, 칠리다 / .
최석운 김현옥 금사홍 김미량 조수정 / .
8인 그룹전 / .
수정에디션 그림책 그림 가게 / .
이김천 / GIM CHEON LEE
금사홍 / Sa Hong Gum
조우치 최석운 /
부산 BEXCO 1 Hall B77 /
Group Exhibiton /
수정에디션과 갤러리 자작나무 /
김미량 김영재 금사홍 / Mi-Ryang Kim Young-Jae Kim Sa-Hong Gum
서윤경 /
Group exhibition /
Klega /
Regina /
장미경 /
윤진숙 /
C.A.R / C.A..R
이명복 / Lee, Myoung-bok
이준규 / Lee Jun Kyu
김경신 / Kim Kyoung-Shin
김광수 외 5명 / Kim Kwang Soo with 5Artist
김태균 외 5명 / Tai Kyun Kim with 5 painter
신하순 / 갤러리자작나무사간점
YOUNGHUI KIM / YOUNGHUI KIM
  /  
이재연 / 이재연
  /  
류인선 /
김미량 /
최영실, 이존립, 하리마이어 /
  /  
HARRY MEYER / HARRY MEYER
최영실 /
_ / _
이채원 / LEE CHAE WON
이민혁, 임동승, 박종호 / Minhyuk Lee, Dongseung Lim, Jongho Park
김은기 / KIM EUN KI
윤진숙 / YOON JIN SOOK
장미경 / JANG MI KYOUNG
마리나 / Marina Santaniello
김보라 / Kim Bo Ra
윤진숙 / Yoon Jin Sook
타마라 주어 / Tamara Suhr
윤경님, 이대원 / Yun gyung nim, Lee dae won
조우치 ZHOUQI / ZHOUQI
조경희 / Joh Kyung Hee
Berlin Art / Berlin Art
윤경님 / Yun Kyung Nim
박영하 / Young Ha, Park
그림책, 그림가게 / soojung edition
김경옥, 김석영, 이재연, 최영실 / Kim gyung ok, Kim suk young, Lee jae yeon, Choi young sil
미지의풍경展, 노 휘 /
부산국제화랑미술제 BAMA /
박영하展 ' 내일의 너' /
김주희 展 /
2012 Seoul Open Art Fair / Gallery White Birch
장미경 / Mikyeong,Jang
2012 SOAF preview 김보용 / boyongkim
이채원 / Lee Chaewon
정영 도예전 / Jeong, Young
이채원,박제경 外 / 이채원,박제경 外
칠리다,조경희,윤진숙 外 / 칠리다,조경희,윤진숙 外
김효명 / KIM HYO MYOUNG
/
/
윤진숙 / Yoon Jeen Suk
조경희 / Joh gyung hee
김광수 / Kim Kwang soo
홍재승 / Hong, Jae-Seung
Gallery WHITEBIRCH /
       
Marina Santaniello의 "EXTRA TRADITIONAL BAG" 전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이탈리아의 작가 마리나는 로마 국립미술원에서 회화를 전공하고

작품 활동을 하던 중 여성들이 들고 다니는 가방에 개인의 표현이 들어있다고 생각 하게 되어

엔틱 가방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2011년 로마에서 가방에 그린 그림으로 개인전을 열었으며

그림의 내용들은 여자들이 갖고 있는 욕망. 꿈 등 여성성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그녀는 동양적인 것들에 관심이 많고 특히 동양화 붓이나 서적 등을 아낀다고 합니다.

저희 갤러리 자작나무는 이 특별한 작가의 전시를 열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미술 애호가 여러분들의 따듯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2012년 11월 갤러리 자작나무 유화숙


---------------------------------------------------------
Marina Santaniello 마리나 산타니엘로
‘EXTRA TRADITIONAL BAG’

작가약력

Bachelor in Fine Art, with honours
Accademia di Belle Arti, Rome Italy
Painting Major (Prof. Andrea Volo)
Bachelor in Biology
Università La Sapienza, Rome Italy

Exhibitions
2011 EXTRA TRADITIONAL BAG “Blurry Club, Rome.
2009 Takes part in the exhibition “in fieri “Palazzo Ducale, Massa Carrara
2008 Takes part in the first expo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Villa Bertelli”, Forte dei Marmi, Lucca
2008 Takes part in the exhibition: “Villa Bottini”, Lucca
2008 Finalist for the National Prize for Fine Art 2007
exhibition André Gallery, Rome
2008 Collective Art Exhibition “Interior Perspective
Exterior Reality” Marconi Library, Rome.
2007 Collective Art Exhibition “A Sudden Portrait” Gallery
“Arte sotto casa”, Rome
2006 “The identity of Paintings”, Vertecchi, Rome
2004 “Leporello – Leporello – Leporello”, Accademia di Belle Arti - Rome

작가노트

‘I retrieve bags and I paint stories on them’
This is how then, old bags are made new. They are given a new look and a new life. Where necessary, inside the bags, extravagant lining is included. On the outside, images which speak of us, of who we are and of our fragility. Truth and vanity painted on the bags.
Why bags? Because it is our closest friend, it holds our identity, our values, our slight quirks and our secrets
- we ARE our bags.

I’d like to quote a passage from the Talmud which says:
“Take care not to make a woman cry, as God counts the tears woman
sheds. A woman was born from the rib of a man, neither from his feet so as
to be trampled on, nor from his head so as to be superior to him but from
his side, to be his equal. She was born from the rib which is just under a
man’s arms,so as to be protected by him and from the side where his heart
is, so as to be loved by him.”

나는 오래된 가방들을 되가져와 그 위에 스토리들을 그려낸다.
오래된 옛 가방들은 새로운 모습으로 새 삶을 가진다.
때에 따라서는 가방 안에 어울리는 안감을 덧대기도 하고
가방에는 우리와 우리들의 깨어지기 쉬운 진실과 인간의 허무함에 대해 그린다.
왜 가방인가?
가방은 우리의 가장 가까운 친구이고, 우리의 가치, 정체성을 드러내고 또한 자기만의 독특함이나
비밀들을 담고 있다.
가방에는 우리가 담겨있다.